01. 목소리
02. 목소리 (Inst.)
 

 
나를 비춘 한 줄기의 “목소리”
다시 돌아온 ‘실버라이닝 보컬리스트’ 김필의 위로.

“세상엔 서로 다른 사람들이 함께 살고 있습니다.
그 안에 분명 존재 할, 나를 알아주는 나의 단 한 사람.
당신이 나를 불러줄 때, 비로소 온전한 내가 될 수 있었다는 고백을 담았습니다.
기다려줘서 진심으로 고맙습니다.”
–김필.

김필이 돌아왔다.

지난 2016년 겨울, ‘성북동’, ‘괴수’ 등 김필 만의 색깔을 가득 담은 미니앨범 [from FEEL] 발매 후 꼭 2년3개월 만이다.

김필은 지난 공백의 시간 동안 그의 목소리를 그리워하던 모두에게 답하듯, 위로와 감사의 메시지를 담은 “목소리” 를 들려준다.

구름 끝에서 어둠을 뚫고 나오는 햇빛 ‘실버라이닝’ 처럼 날카롭지만 따뜻한 김필의 목소리는, 누구보다 명확한 자신만의 색을 가지고 있다.

무대 아래서 자신을 불러주던, 기다려준 음악 팬들에 대한 감사와, 그들의 목소리에 용기를 낼 수 있었던 스스로를 가장 잘 표현한 커다란 진심을 담은 “목소리”를 진중하고 깊은 그만의 탁월한 보컬 그대로 들려준다.

한층 따뜻하고 편안한 멜로디의 전개에, 김필의 날카로운 음색이 어우러진 짙은 감성의 팝 발라드 곡 “목소리”는, 작곡가 팀 623과 함께 곡을 쓰고 김필이 직접 노랫말을 붙였다. 여기에 오랜 시간 함께 해온 프로듀서 MAD FRESH 가 힘을 보태어 김필의 목소리의 강점은 더욱 부각되었다. 또한, 신승규, 유현욱, 적재, 김영호, 김현 등 최고의 연주자들이 함께 해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김필이 직접 써 내려간 노랫말은, 지난 시간 동안 김필의 감정을 고스란히 드러낸다.

무대에서 건네던 자신의 목소리, 또 어딘가에서 자신을 불러주던 누군가의 목소리에, 봄처럼 따뜻한 용기를 낼 수 있다는 표현은, 가장 김필 다우면서도 소박한 고백이다.

굳어버리고 움츠러든 마음의 모든 이에게, 자신의 목소리가, 또는 누군가의 목소리가, 앞으로 나아갈 빛이 되어 주길 진심을 다해 전한다.

 
[Credit]

Composed by 623, 김필
Lyrics by 김필
Arranged by 623
Produced by MAD FRESH, 623, 김필

Chorus 김필
Drum 신승규
Bass 유현욱
Guitar 적재
Piano 김영호
Organ 김현
String 융스트링
String Arranged by 박민주

Recorded by 이승환 @ Titan Studio / 오성근, 백경훈 @ T-Studio
Mixed by 오형석 @ Titan Studio
Mastered by 박정언 @ Honey Butter Studi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