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곤(보컬), JESE(기타), 오주원(베이스), 김원우(키보드), 안의건(드럼)
 
‘아날로그와 디지털, 그 어딘가의 R&B 밴드’라는 소개 문구처럼 독특한 감성의 음악을 들려주며 불현듯 나타난 신예 밴드 오이스터. 대학 시절 함께 음악 작업을 하다 팀을 꾸린 뒤, 2018년 신한카드 루키 프로젝트에서 금상을 수상하며 이름을 알렸다. 이후 보컬 조곤, 기타리스트 JESE는 JTBC ‘슈퍼밴드’에서 높은 성적을 거두며 큰 사랑을 받았다.
 
facebook / instagra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