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통의 목소리로 보통의 이야기를 전하는 감성 싱어송라이터. 소리 없이 찾아오는 사랑이나 이유 없이 빠져드는 무기력함처럼 내 기분, 내 마음, 내 감정들을 나조차 정의할 수 없는 그 어떤 날, 빌리어코스티의 음악은 ‘나의 이야기’가 되어 다가온다. 매력적인 허스키 보이스와 팝 감성의 어쿠스틱 음악, 뛰어난 기타 실력이 돋보이는 그는, 기타리스트로 활동해오다 2014년 정규 1집 [소란했던 시절에]를 발표하며 완성도 있는 음악을 선보여 그 해 가장 핫한 싱어송라이터로 불렸다. 연이은 단독 공연 매진과 각종 페스티벌의 러브콜로 많은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그는 EP [미세매력주의보]와 2집 [보통의 겨울]을 발표하며 독보적인 감성 뮤지션으로 자리 잡았고, 홀로서기를 선언한 후 1인 기획사인 ‘어코스티 뮤직’을 설립, 실력파 신인 싱어송라이터 ‘위수’를 영입하며 제작자로서의 활발한 활동을 보여줬다. 2018년에는 리메이트 프로젝트 앨범 [Edit.]를 선보이며 보컬리스트로서의 음악적 스펙트럼을 넓혔고, 드라마 OST 작업과 음악방송, 라디오 등에서도 꾸준한 활동을 보이고 있다.

facebook.com/Bilyacoustie
instagram.com/bily_acoustie